Purely…. Yuchun “박유천 어록”

Saturday, April 30, 2011

Purely.. Yuchun – “유천어록”

유천의 자작곡 “My Girlfriend”에서 음악 리코딩을뺀 그의 노래..
그의 목소리만 들리는게..색다르고, 어떤 면에서 더 좋은것 같다..
그의 신념을 담은 짧은 메세지와 함께..
어쩌면, 말을 이렇게 예쁘게 하는지…?

그래서.. 그가, 박유천이다…!

Yuchun’s self composed song, “My Girlfriend” without the accompanying
music recording. Just listening to Yuchun’s voice alone is rather different…
and refreshing. It’s without the accompanying music but came with a short personal message..that is so… “Yuchun”
And he says…

박유천이 말한다..

음악안에 가수가 있다고 생각하고, 음악이라는 단어를 가슴에 새겼어요..
평생 직업이라고 생각하고 살고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음악을 죽을때까지 할것 같아요..
내가 나답게 있을수 있는 장소가.. “파라다이스” 라고 생각해요
제가 지향하는건, 어른스러움을 얻는게 아니고
노래를 부르는 아티스트로서
음악을 확실히 하고있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슬프거나 힘든일이 있으면 눈물을 흘려야 하는데
오히려, 눈물을 삼키는 법을 배웠다
가진게 없다는것은
더 많은 꿈을 꿀수 있다는것..
잘 하는것 보다 열심히 하는것이 중요해요
세상이 잘하는것을 원할진 몰라도
세상과 어울려도 속하진 마세요
가창보다는 감성, 최고보다는 최선
제 꿈은 무대위에서 마이크를 잡고
노래할 수 있는 날이 앞으로도
길게 길게 계속되는거예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것이
사랑하고 사랑받는거래요
우리 지금…
가장 아름다운 사람들인것 맞죠..?
모두 걱정말아요
더욱 강해 질테니까..
유천이가…
Advertisements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

Yuchun on National TV..?

Tuesday, April 12, 2011

박유천..”정말 TV 에..?” Yuchun on National TV..?

Finally, Yuchun is “ON AIR”..!!
A staff member of TiO advertising agency stated in his/her blog as follow:
“Today, finally… TiO’s main episode had its first airing.
 It is quite a pressure for us because you’ve shown such an interest
 in the pre-launching episode…
 Indeed, Park Yoochun-nim’s popularity, pierces the sky. We were very
 surprised. Amazing, amazing! Please watch it with pleasure~ ^^ “
DEAR SIR or MADAME, May I ask why you were surprised with all this?
Haven’t you heard that Yuchun is a “Human Magnet”, who has the
“God given” ability to melt everyone’s heart away. In his own right, he is
a “MEGA “Star who deserves all the love and support from the fans, worldwide.
The only problem is that he doesn’t know and pays far less attention
to his fame and popularity…LOL ^^
Park YuChun recently shoot a commercial by himself for Dong Seo Food Products ..
He is going to be on National TV in Korea, after all..  It’s been so long.. can’t hardly wait
to see him..!  One of the fans who saw the clip said, God bless DSFP..!! ^^
We gonna drink a lot of ice tea, this summer, or what…?
In the said commercial (above and below clip), Yuchun portrays a student teacher at an
all girls’ high school. Can you imagine Yuchun being a teacher at any girls’ school?
One of Netizens who watched the commercial commented, “I’m so glad that I get to watch
him on TV.” and “If there had been such a student teacher at my school, I’d have gone
to school everyday, without any problem..!” LOL
In the commercial, after getting his shirt dirty (from first clip), Yuchun is talking to his mother
on the phone while hand washing clothes. He is grumbling about  the girl students at the school.
“Of course, it’s hard..! Kids are scary, these days. I really want to change to another school.
Mom, you went to all girls’ school, too, right? It’s way different, now! These girls are really scary,
I’m really scared!”   Vice Principle(?) overhears him and asks  sarcastically, “So, are you
thinking about quitting the school?”  Yuchun replies, “No, sir, I really like it here.”
His sudden change of attitude makes lots of  people laugh. (Yuchun is such a good actor.
His actions are so natural..it makes you wonder..)  VP mocks Yuchun for washing
the clothes..etc..laughing out loud. After  he leaves, Yuchun continues to grumble, while d
rinking the tea,  he says, “Ehhhh, really …  How can summer be this cold..!!”
The ice tea is working, obviously..!! ^^ Is this a cute commercial or what?  Of course, it’s all…
because of our Yuchun..!
The brand name “TiO”  means “Ti” for Tea and an exclamation of Oh! for “O”.
In other words, it is delicious ice tea, that quenches your thirst…^^
I’ll be the first one to go out and get some TiO…!! ^^


Posted by Mashed-InkPlay at 10:46 PM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

They are back..!!

Monday, April 4, 2011

Welcome back, guys! (돌아온 유천, 재중, 준수)

아쉬워하는 타이 팬들의 환송(?)을 받으며 인천공항으로 돌아가는  JYJ…
영상을 통해 타이 팬들의 아쉬움을 느낄수 있다..공항으로 출발하고자 방콕 Hotel을 나오는 재중, 유천, 준수한국으로 떠나는 JYJ를 공항에서 기다리고 있는 타이팬들..HE IS BACK ~ ~ !!

4월 5일(한국시간) 서울로 돌아온 유천… 인천공항 입국.. ^^

동경 더 유천의 라미엘님은 유천의 오고 감을 너무 잘알고 있는것 같다..^^

picture credit: Lamiel

Posted by Mashed-InkPlay at 10:25 PM 0 comments Email This BlogThis! Share to Twitter Share to Facebook Share to Google Buzz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

After the Concert.. 타이 콘서트를 끝내고..

Wednesday, April 6, 2011

After the Concert.. (콘서트가 끝나고…)

 suno@metroseoul.co.kr
             ‘한류 카리스마’ 2만2000 호령       JYJ 태국 방콕서 월드투어 첫 무대
   재중, 유천, 준수 세 남자가 마침내 전 세계에 JYJ라는 이름을 높이 쏘아 올렸다.
   지난해 10월 월드와이드로 데뷔 앨범 ‘더 비기닝’을 발표한 지 6개월 만인 2∼3일 이틀간
   태국 방콕 임팩트 아레나에서 3개월간 이어질 월드투어의 서막을 열었다.
   아이돌, 아티스트로 진화- 공연 전반을 휘감는 키워드는 독립, 자유의지, 무한재능이었다.
   재중이 무대 연출을 비롯해 공연의 모든 제반 사항을 관장한 총감독 역을 맡은 것은 물론
   셋 리스트의 3분의 2를 자작곡으로 채우며 아이돌에서 아티스트로의 성공적인 진화를
   보여줬다
   미국 팝계의 수퍼 프로듀서 로드니 저킨스가 작곡한 ‘엠프티’를 시작으로 ‘더 비기닝’과
   1월 발표한 뮤직 에세이 ‘데어 룸즈’에 수록된 전곡을 번갈아 불렀다. 관객들은 상당수의
   영어 노래는 물론 한국어 노래와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의 주제가 ‘찾았다’까지 열렬히
   합창했다.
   멤버들의 감정이 최고조로 오른 순간은 최초로 라이브로 공개한 ‘이름 없는 노래
   파트 1’ 무대였다. 데뷔 후부터 JYJ 결성까지의 고통과 억눌러온 심경을 적나라하게
   표현한 곡으로, 이 곡을 만든 유천은 8분3초간 지속되는 숨 가쁜 랩 속에 혼신의 힘을 다해
   뜨거운 감정을 쏟아냈다. 결국 다음 곡으로 이어지는 순간 북받쳐 오른 감정에 유천의
   목소리는 잠시 울먹이듯 떨렸다.
공연 후반부와 앙코르 부분에서는 ‘인 헤븐’ ‘겟 아웃’ ‘유어’ ‘보이즈 레터’ 등 멤버들이
작사 작곡에 참여한 4개의 신곡도 최초 공개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틀간 2만2000여 명을 동원한 이번 공연에서 JYJ는 때로는 절규하고, 때로는 열광적인
파티의  분위기를 끌어내면서 한 치 흐트러짐 없는 음정과 고난도 안무를 펼쳐 보였다.

관객을 압도하는 카리스마는 강해졌고, 객석 구석구석을 아우르는 무대 매너는 한층
여유로워졌다.
이들은 23일 대만 타이베이, 다음달 7일 중국 베이징을 비롯한 아시아 지역 투어를 이어
가고 미국 LA ,샌프란시스코, 뉴욕, 캐나다 밴쿠버에서 미주 투어를 진행한다.
끝으로 6월 11∼12일 부산 공연으로 투어를 마무리한다.

Posted by Mashed-InkPlay at 10:31 AM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

JYJ New Song “In Heaven” – lyric

Saturday, April 9, 2011

“IN HEAVEN” – JYJ’s New Song (lyric)

         (Dialogue – Yuchun)
가지마 Don’t leave..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겠니? Won’t you stay by my side?
다 거짓말 All lies..
전혀 들리지가 않아 Can’t hear a thing…
아니야… “사랑해” Not really…. “I love you”..
한 마디 들려줄 수 있겠니? Won’t you tell me, again?
“사랑해”.. “I love you”…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 Will you love me, once again?
지금 와서 말할 수도 없어.. .It’s too late to tell you, now…
너의 기적, 그 모든 게 허상 같아 Your miracle, was it all an illusion..
마지막 그 모습도 서서히 A little by little, even your last image
기억 속에만 잠겨져 가는 것만 같아..seems to dissipate into the past.
어딘가에서 날 보고있을까..Can you see me from where you are..
후회해도 In my regret,
늦어버려 it’s too late
볼 수 없어… for me to see…
추억의 그림자에.. In the shadow of the past..
촉촉한 내 눈물만, 그 자릴 지켜보고 있어..only my tear stains leave a mark..
난 못해, 정말 못해 I won’t, I really can’t..
니가 내 곁에 있을 때 만큼  as if you were here, beside me
미안한데, 그게 안돼 I am sorry but not just that
이젠, 모든 게 떨려와 now, the fear overwhelms me
조금 더 기다리다 While I wait, a little longer..
꿈 속을 헤매이다 I dream a dream
결국, 니 안에서 눈을 감을까봐…closing my eyes in your arms, in the end
가지마, 떠나지마 Don’t leave, please don’t go..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Won’t you stay by my side?
거짓말, 다 거짓말 Lies, It’s all lies
전혀 들리지 않아 can’t hear a thing
사랑해, 널 사랑해 I love you..You, I love
한 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 Won’t you show me your love..?
사랑해, 널 사랑해 I love you..You, I love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  Won’t you love me, once again..?
 벌써, 이런 계절 지나왔어..Already, many seasons have passed..
너의 흔적 찾아봐도 Can’t find your trace..
지워졌어..it has all faded…
마지막 니 기억도 Even the last memory of you,
눈물의 터널 속으로 seems to submerge
잠겨져가는 것만 같아.. into the tunnel of my tears..
나는 몰래 꿈을 꿀래…In secrecy, I want to dream on..
네가 내 옆에 있지를 않아 you are no longer here with me
이젠 갈게, 이만 갈게.. Now, I’ll leave, I’ll be leaving…
이젠, 너의 길을 따라 to follow your path….
끝없는 길을 따라.. to the endless trail
널 찾아 헤메이다.. in search of you..
그녀를 잃고서 슬퍼만할까봐.. bury myself, in sorrow of  loosing her..
가지마, 떠나지마….Don’t leave, please don’t leave me…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 Won’t you stay by my side…?
거짓말, 다 거짓말 Lies, it’s all lies
전혀 들리지않아..can’t hear a thing..
사랑해, 널 사랑해 I love you, You, I love
한 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 Won’t you show me your love?
사랑해, 널 사랑해 I love you, You, I love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 Won’t you love me once again..?
가지마, 가지마 있어줄 수 있니? Don’t leave, please don’t go..won’t you please, stay?
거짓말, 거짓말, 들리지가 않아…Lies, lies..can’t hear a thing…
사랑해, 사랑해 보여줄 수 있니..? I love you, I love you..won’t you please show me..?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주겠니? I love you , I love you…will you also love me?
가지마, 가지마, 있어줄 수 있니? Don’t leave, please don’t go..won’t you please stay?
거짓말, 거짓말, 들리지가 않아..Lies, lies..can’t hear a thing..
사랑해, 사랑해, 보여줄 수 있니? I love you, I love you..won’t you please show me?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 주겠니? I love you, I love you, will you love me, too?
가지마, 가지마, 있어줄 수 있니? Don’t leave, please don’t go..won’t you please, stay?
거짓말, 거짓말, 들리지가 않아…Lies, lies..can’t hear a thing…
사랑해, 사랑해, 보여줄 수 있니..? I love you, I love you..won’t you please show me..?
 제발 돌아와줘…Please, come on back..
가지마, 떠나지마…Don’t leave, please don’t leave me…
내 곁에 있어줄 수는 없니..? Won’t you stay by my side..?
거짓말, 다 거짓말… Lies, all lies…
전혀 들리지 않아.. can’t hear a thing..
사랑해, 널 사랑해 I love you..You, I love…
한 마디, 보여줄 수는 없니..? Won’t you show me your love..?
사랑해, 널 사랑해…I love you, You, I love…
또 다시 사랑해 주겠니..? Will you love me, once again..?

Posted in JYJ | Leave a comment

JYJ New Song “Boy’s Letter” – lyric

Boy’s Letter – JYJ’s New Song (lyric)

나 밖에 모르는 소녀가 있죠… I know a girl who only knows me…
언제나 제자리에서 날 일으켜주는 별 같은 never falter, like the star that lifts me up
이기적인 바보같은 나에게 To a selfish fool like me
고맙다 사랑한다 말해줘서 눈물이 나 “thank you” and  “I love you”.. I tear up at your spoken words
이젠 너의 하늘이 될께 I’ll be your sky, from now on
네가 찬란하게 빛날 수 있게… for you to shine, a brilliant…
나와 영원히 사랑하겠니 Will you be in love with me, forever?
홀로 남은 뒤 나 혼자서 무엇도 들리지 않아 Being here, all alone, I can’t hear a thing..
너 없인 살 수가 없어 Can’t live without you..
나의 유일한 빛은 너란 말야, 내게..to me, you are that saving light…
나 밖에 모르는 여기 내가 있죠.. Here, I am, the selfish one..
사랑해 말도 못하는 비겁한 소년이었죠 a silly coward who couldn’t say “I love you”
니가 웃고 울어도 난 모르고…whether you smiled or cried, I didn’t even know
고맙다 사랑한다 말해줘서 눈물이 나 I tear up at your spoken words, “thank you” and  “I love you”
이젠 너의 하늘이 될께 I’ll be your sky..from now on
더 이상은 눈물 흘리지 않을께.. I won’t cry, not anymore…
나와 영원히 사랑하겠니 Will you be in love with me, forever?
홀로 가는 길에 혼자서 무엇도 보이지 않아.. In my lonely path to a solidarity, can’t see a thing..
너 없인 살 수 없어.. Can’t live without you..
나의 유일한 빛이 너란 말야. 내게…to me, you are that saving light..
하늘과 빛의 손이 마주 볼때에, When fullness of the light meets the sky,
너에게 향한 이 편지를 보낼께 I’ll send you the letter that I wrote
나와 이곳에 있어 주겠니? Won’t you stay, here, with me?
암흑같은 차가움 속에.. In a chilling shiver of darkness..
서로의 체온을 믿고 뜨거운 태양이 되어 our embrace, as the burning sun
잊을 수 없는 모든 하늘의 노래 되어will be unforgettable, as a song in heavenly places
두눈을 감아 추억해봐도 더 이상 지치지 않도록.. I will tire no more, looking back..
사랑해줘서 날 지켜줘서 너무나 감사해.. Thanks for loving me, cherishing me..
이젠 너의 하늘이 될께 I’ll be your sky, from now on
사랑할 수록 더 더욱 밝아지는 별 The more we love, brighter the star becomes
우~이젠~ Woo~ now~
너의 심장을 울릴 수 있게 to make your heart keep on beating
나와 영원히 사랑하겠니? Will you be in love with me, forever?
홀로 가는 길에 혼자 In my lonely path to a solidarity,
서로의 체온을 믿고 뜨거운 태양이 되어our embrace, as the burning sun
잊을 수 없는 모든 하늘의 노래 되어 will be unforgettable, as a song in heavenly places
두눈을 감아 추억해봐도 더 이상 지치지 않도록 I will tire, no more, looking back
사랑해 줘서 날 지켜줘서 너무나 감사해 Thanks for loving me, cherishing me
이젠 너의 하늘이 될께.. I’ll be your sky..from this moment on…

Posted by Mashed-InkPlay at 1:18 AM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

Look here, Yuchun..!!

유천, 여기 좀 봐..!! Look here, Yuchun..!!

유천의 드라마 “Miss Ripley” 촬영현장..
밤이 늦었는대, 촬영은 계속되고.. 아침이건 밤이건 그의 미소는 여전히 밝다.
바쁘게 촬영하고, 곧 있을 타이완, 중국 콘서트 준비도 만만치 않을텐대.. ㅠㅠ
많이 힘들고 피곤하겠다..
유천! 여기좀봐..! 이쪽 카메라 좀 봐..! 에고, 답답해라…^^

Posted by Mashed-InkPlay at 9:56 PM

Posted in Park Yuchun | Leave a comment